top of page
Search

진씨커, 테라젠지놈케어와 건강검진용 암 위험도 검사서비스 수행 MOU 체결

|아시아경제 정진 기자| 기사입력 :2023년 02월20일 09:00




CRISPR 유전자가위를 활용한 유전체 검사 플랫폼을 개발하는 진씨커(GeneCker)(대표 예성혁)는 NGS 분석 서비스 기업 테라젠지놈케어(대표 임홍계)와 업무 협약(MOU)을 지난 16일 체결했다.



진씨커는 초정밀 유전자 분석 기술 기반의 액체생검 암진단의 표준화를 목표로 하는 진단키트 개발 기업이다. 초정밀 유전자가위(CRISPR)를 도입한 암 진단키트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여 기존 암진단 유전자검사의 민감도 한계를 극복함으로써, 혈액만으로도 정밀한 암 유전자 진단을 가능케하였다.


테라젠지놈케어는 세계적 수준의 유전체 해독 능력과 바이오인포매틱스 기술을 융합하여 최첨단 검사 서비스를 제공하는 산전 유전자 분석 선도 기업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검진용 액체생검 검체 관리, NGS 데이터 생산 및 정도 관리, 데이터 분석 등 검진용 암 위험도 검사 서비스의 수행 및 분석 업무를 제공한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양사는 액체생검을 이용한 건강검진용 NGS 패널 개발 및 발병 위험성 예측을 위한 스코어링 시스템을 구축하여 수검자의 건강상태 모니터링과 향후 건강관리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기로 했다.


예성혁 진씨커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액체생검 기반의 건강검진용 NGS 서비스를 통해 개인의 건강관리에 대한 효율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임홍계 테라젠지놈케어 대표는 “오랜기간 액체생검 검사를 통해 축적해온 NGS 분석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건강검진용 서비스 개발과 성능향상을 위해 협력해 나갈 것이다. 또한 이번 협약을 통해 국민건강관리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로 만들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정진 기자 peng1@asiae.co.kr

84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